Η Κάθριν Ζέτα Τζόουνς και η 16χρονη κόρη της Κάρι Ζέτα Ντάγκλας  – ο καρπός του έρωτάς της με τον Mάικλ Ντάγκλας- επιλέχθηκαν να πρωταγωνιστήσουν στην καμπάνια του οίκου Fendi για την τσάντα Peekaboo. 



Πήραν έτσι τους δρόμους της… Ρώμης με τις τσάντες ανά χείρας και φωτογραφήθηκαν με φόντο μερικά από τα ομορφότερα σημεία της πόλης. 

View this post on Instagram

두 모녀의 특별한 일상, ☀ 캐서린 제타 존스와 그녀의 딸 캐리스 더글라스가 피카부 백을 들고 로마 나들이를 나섰습니다. ✨ 영상 속 캐서린과 캐리스 모녀는 우아하게 춤을 추고, 펜디 본사의 조각상 사이에서 사랑스럽게 노니는 모습을 포착할 수 있었는데요. 📸 레귤러 쉐입에서 XS 버전에 이르기까지, 피카부 백은 펜디를 대표하는 로고-노-로고 패턴의 ‘페퀸’으로 빛나며, 두 사람의 시간을 초월한 아름다움을 상징적으로 구현해냅니다. ➿ 로마, 두 모녀, 그리고 아이코닉한 피카부백까지. 👜 지금 영상을 통해 고전과 현대 사이의 대화가 풍성해지는 이 곳을 감상해보세요! ♥️ @fendi @fisforfendi #ELLEzoomin

A post shared by ELLE KOREA 엘르 코리아 (@ellekorea) on

Η εν λόγω καμπάνια επικεντρώνεται στους δεσμούς μητέρας και κόρης, κάτι που  έκανε και πέρυσι με τις Καρντάσιαν.


από infowoman team